나만의 아이덴티티가 있으신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이덴티티(identity)'의 사전적 의미로는...
'자기 동일성', '자아 동일성', '주체성', '일관성', '동일함', '일치' 등이 포함이 됩니다.

보통 아이덴티티라 함은 '기업'이나 '개인'이 가지고 있는 일관된 표현인데, 이 일관된 표현이라는게 무엇이냐가 이제 중요해지는 시점입니다. '기업'의 아이덴티티라 함은 일반적으로 해당 기업이 갖고 있는 상품이나 이미지, 또는 기업의 철학적 마인드를 표현하는 부분들을 총칭하여 부르기도 합니다.

예를 든다면... 코카콜라 = 빨간색이라는 컬러이미지가 떠오른다 같은 형태가 되겠죠

개인적으로 여러분은 각자의 캐릭터가 어떻다고 생각하시는지요?
나만의 독특한, 남들과는 차별화된 아이덴티티가 있으신가요?

'개인'의 브랜드화가 가장 잘 표현되고 있는 부분은 예를 들어본다면, 연예인들을 들수 가 있겠군요.
혹은 스포츠선수 및 예술가들도 있겠군요.^^ 모두 캐릭터가 뚜렷이 나타나는 부분이죠.

직장에서의 여러분은 개인의 아이덴티티가 뚜렷하신지?
혹은 나만의 정체성을 갖기위해서 어떤 노력들을 하고 계신가요?

제 경우를 살짝 말씀드리자면, 몇몇 이웃분들께선 짐작 하고 있으실텐데 바로 블로그를 활용한 경우가 되겠습니다. 처음 블로그를 기업형 블로그 형태로 개설을 했다가 -> 다시 개인 블로그 형태로 전환을 하면서 제 블로그 명이기도 한 '권대리' 라는 닉넴을 사용하였습니다.

실제 회사에서도 직책이 대리 인지라, '권대리' 라는 포지셔닝도 있었지만, 무엇보다 블로그를 운영해오면서, 온라인(블로그)+오프라인(회사) 에서 일관성 있는 개인 브랜딩 활동을 해왔었습니다. 해서 온라인에서도 오프라인에서도 '권대리' 라 칭함은 바로 '저만의 아이덴티티'가 되겠지요.

'큐팅 = 권대리' 로 동일한 이미지가 머리속에 떠오르신다면...
'큐팅 = 권대리가 있는 회사' 라는 이미지가 머리속에 떠오르신다면...
'큐팅 = 권대리는 열정이 넘치는 사람, 애사심이 뛰어난 사람' 뭐 이런 형태의 이미지가 머리속에 떠오르신다면..

바로 저만의 아이덴티티 즉, 권대리만의 '주체성'이 확립되어 있는것이지요.
이것이 바로 새로운 나만의 경쟁력이 되지 않을까 생각되네요.

새로운 나만의 경쟁력을 갖고자 하신다면, 오늘부터라도 개인 브랜딩을 갖기위해 차근차근 준비해보는건 어떨까요? 아래에 포스팅을 참조하시어 개인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어떻게 행동을 해야하는지에 대해서 고민해보는 시간을 가져보시길 바랍니다.

2008/04/06 - [자기 관리와 계발/자기혁신] - 이제는 개인도 브랜드 시대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23)

Designed by JB FACTORY